교차로 뉴스
뉴스와이어

청라국제도시 총연합회, 북인천복합단지 민간 계약 해제 요구

뉴스와이어 | 기사입력 : 2018-04-18 10:30:00 프린트
청라총연이 인천항만공사에 항의 방문하여 남봉현 사장에게 공동성명문을 전달했다
청라총연이 인천항만공사에 항의 방문하여 남봉현 사장에게 공동성명문을 전달했다


(인천=뉴스와이어) 청라국제도시 총연합회(회장 배석희, 이하 청라총연)는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인천항만공사의 북인천복합단지 민간 매각에 대해 계약 해제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18일 밝혔다.

청라국제도시 인근 대규모 준설토투기장으로 조성된 북인천복합단지(82만5338.8㎡)는 인천항만공사 소유 부지로 최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하 경제청)에서 경제자유구역으로 추가 지정하기 위해 매입 의사를 밝혔으나 3월 23일 이 부지의 경제청 매입 동의안에 대한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 안건 상정이 보류된 바 있다.

그러자 이날 인천항만공사는 한국자산관리공사를 통해 선착순 수의계약으로 매각하기로 돌연 결정했고 26일 오후 2시경 민간 컨소시엄과 토지 매각 계약을 맺었다.

청라총연은 이러한 매각과정이 불투명하다고 보고 인천항만공사와 민간 컨소시엄간의 매각 계약을 원천적으로 무효화하고 경제청이 원안대로 경제자유구역으로 개발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민간컨소시엄 구성 업체 중 폐차 및 중고차매매 사업을 하는 곳이 포함되어 있어 중고차단지 등 환경오염시설이 들어올 우려가 있으며, 컨소시엄 구성 업체가 건설업 위주의 중소기업으로 이루어져 해당 부지 매입금액 뿐만 아니라 약 4천500억원에 이르는 막대한 개발 투자금을 조달할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우려에 대해 인천항만공사에서는 보도자료를 통해 ‘매수자 컨소시엄의 1조 이상 유동성 동원 가능’, ‘중고차매매단지, 폐차사업소 등과 같은 시설은 고려하고 있지 않음’ 등의 취지의 내용을 발표하였으나, 이러한 해명에 어떠한 객관적인 근거 자료도 존재하지 않고 단지 컨소시엄 관계자와의 통화를 통해 밝힌 내용에 불과하기 때문에 신빙성이 없다는 것이다.

이에 청라총연은 이 사건과 직접 연관되어 있는 기관장인 경제청장, 인천항만공사 사장과 시의회 안건 상정 예정일에 불참한 김진규(더불어민주당), 박승희(자유한국당) 두 시의원에 대해 사퇴를 요구하며 또한 김진규 의원에 대한 공천 배제, 박승희 의원에 대한 공천 철회를 요구하고 나섰다.

또한 관련 기관과 사업체, 시의원 등과의 관련성을 조사하기 위한 진상조사위원회 구성, 컨소시엄 구성 업체 일부와 인천시장을 포함한 관련 기관장이 소속되어 최근 주민들의 의심을 사고 있는 사조직 ‘인화회’의 해산, 이에 대한 유정복 인천시장의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한편 청라총연은 환경오염 시설 사업체가 포함된 민간 컨소시엄과의 매매계약 보류를 요구하는 공동성명문을 청라국제도시 내 43개 아파트 중 39개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회장, 서구청장 및 청라 내 단체장 등의 참여를 받아 4월 11일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에게 전달했다. 이 공동성명문에는 청라 외에도 원당, 검암, 검단에 이르는 여러 단체 및 이학재(바른미래당), 신동근(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을 비롯한 김교흥, 박남춘, 홍미영(더불어민주당) 인천시장 예비 후보 등도 참여했다.

청라총연 배석희 회장은 “매각 과정이 불투명한 이번 사안에 대해 원칙적으로 계약을 해제해야 하며, 민간컨소시엄이 경제청에 해당 계약을 재매각하도록 인천항만공사와 경제청이 조치를 취해야 한다”며 “주민들이 집단 민원에 나서고 있고 여러 가지 합리적인 의심이 있는 만큼 상급기관 감사 및 감사원에 대한 감사청구, 사법기관 조사 등을 통해 진실에 다가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청라국제도시 총연합회 개요

청라국제도시총연합회는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 내 주민들이 직접 투표하여 선출한 주민 대표단체이다. 청라국제도시에 산적해 있는 현안들과 교통·교육·환경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주민들의 목소리를 정치인, 단체장들에게 전달하고 주민들의 대표로서 지역 발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언론연락처:청라국제도시총연합회 대변인 노형돈 032-561-8985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현재 기사관련 이미지
청라총연이 인천광역시청 항의 방문하여 경제청이 원안대로 경제자유구역으로 개발할 것을 요구했다
청라총연이 인천광역시청 항의 방문하여 경제청이 원안대로 경제자유구역으로 개발할 것을 요구했다
본 보도자료는 뉴스와이어 에서 제공합니다.

기사에 대한 의견쓰기

교차로 선택교차로선택